휴대폰 케이스

경찰, '박사방' 무료회원 280여 명 신원 확인 / YTN

페이지 정보

작성자 YTN news 작성일20-10-12 00:00 조회4회 댓글0건

본문



경찰이 텔레그램 '박사방'의 무료 대화방에서 성 착취물을 내려받은 회원 수 백명의 신원을 확인했습니다.

경찰청은 박사방에서 이른바 입장료를 내지 않은 채 성 착취물을 받은 무료 회원 280여 명의 신원을 확인하고 각 지방경찰청에 입건하도록 지휘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무료 회원을 상대로 성 착취물 소지 여부를 조사하는 한편 이들이 포털 검색어를 조작한 것으로 보고 업무방해 혐의 적용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앞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은 수위별로 3단계로 구분한 유료 대화방을 운영하면서 이를 홍보하려는 목적으로 무료 대화방을 운영했습니다.

경찰은 조주빈이 지난해 12월 무료 회원에게 특정 피해자의 이름을 알린 뒤 검색을 하도록 지시해 포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도록 한 점을 단서로 추적을 벌여왔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1012232936528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70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kivic.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