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유세차량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덕후니 조회 16회 작성일 2021-02-25 11:40:34 댓글 0

본문





선거 유세 차량 불법 개조 무더기 적발, 유세차 튜닝 승인대상 아니야.. [MBC경남 뉴스데스크] 180628

[앵커]

선거 때만 되면 유세 차량들 많이 보셨죠.

알고 봤더니, 대부분 불법 개조한 차량들이었습니다.

불법 개조 업자와
돈을 받고 차량을 빌려준 차주들이
경찰에 무더기로 적발됐습니다.

정영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경남 창원의 한 선거 유세차 제작업체.

지방선거때 1톤 트럭을 개조해 사용했던
적재함이 줄지어 서 있습니다.

각종 홍보물과 스피커를 장착할 수 있고
유세를 위해 무대 형태로 만들어졌습니다.

제작 비용은 트럭 한 대당 천200만 원 정도.

하지만 현행법에는 유세차 개조는
지자체에 신고를 하더라도 승인 대상에
포함되지 않아 불법입니다.

유세차 제작업체 관계자
"선거때 이렇게 신고하고 장사하는 사람 없다."

선거를 앞두고 동원된 트럭들은
중고차 딜러들이 SNS 등을 통해 모집했습니다..

차량 소유주는 선거운동기간 쓰는 조건으로
대당 100만원을 받고 빌려줬고, 딜러들은
이걸 무허가 업체에 넘기는 식이었습니다.

하지만 이 역시 불법이었습니다.

개인 소유의 차량을 영업행위를 위해
돈을 받고 빌려주면 소유주도
2년 이하 징역이나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합니다.

유세차 소유자
"저는 몰랐죠. 경찰에서 조사받았다.벌금 예상"

경찰은 유세차를 불법으로 개조한
무허가 업체 대표 53살 박 모 씨를 포함해
차량을 임대해 준 소유주 등 80여 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또,선거기간 동안 이 같은
불법 행위가 더 있었을 것으로 보고
선거캠프 관계자들을 상대로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MBC뉴스 정영민

더 많은 내용은 MBC경남 홈페이지를 이용해주세요^^
MBC경남 : http://www.mbcgn.kr
트위터 : https://twitter.com/WithMBCgn
페이스북 : http://facebook.com/withmbcgn





... 

#선거유세차량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4,17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kivic.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